닫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영역

보도자료

제목
동작구 역사 속 인물 마케팅 출발…'심훈 프로젝트' 공모
등록자
문화사업팀
등록일
2021-03-30
조회수
2,046

120bc9c115a55318f8ae33a4a6d4c79e_1617070573_234.jpg
120bc9c115a55318f8ae33a4a6d4c79e_1617070576_3918.jpg
120bc9c115a55318f8ae33a4a6d4c79e_1617070579_087.jpg
 

[현대HCN 동작방송 / 2021-03-23 / 최면희 기자]

 

앵커멘트 

동작구가 흑석동 출신의 작가 심훈을 주제로 한 문화콘텐츠 공모에 나섰습니다. 역사 속 인물 콘텐츠를 통한 자치구 홍보와 침체된 지역 예술계의 활성화가 목표입니다. 최면희 기자의 보도입니다.

=========================================
일제강점기 대표적인 계몽작가인 심훈은 동작구 흑석동에서 태어났습니다.

심훈은 저항시 '그날이 오면'과 소설 '상록수'를 통해 민족의 아픔과 희망을 전했습니다.

흑석동 효사정 공원 근처로 문학비와 동상이 세워져 있지만 사실 지역과 심훈 작가와의 연결은 쉽지 않습니다.

동작구가 심훈 탄생 120주년을 맞아 기념 프로젝트를 추진합니다.

지역 예술가가 심훈 관련 문화 콘텐츠를 발굴·창작하면 지원하는 방식입니다.

공연과 미술 등 모두 10팀을 선발하고 팀당 최대 400만 원이 지원됩니다.

수준 높은 지역 문화콘텐츠를 개발하는 동시에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예술계에 활력도 줄 수 있습니다.

[인터뷰 : 이진호 / 동작문화재단 대표이사 ]
심훈은 동작구가 태어난 고향이기 때문에 작가의 사상이나 인생을 바탕으로 많은 아이템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유튜브 링크     (누르면 해당사이트로 이동합니다)


​​○​ HCN뉴스링크   (누르면 해당사이트로 이동합니다)​